일본국제문화교류재단

젊은 재능과의 만남을 기대하며

평의원 회장

노마 요시노부

지난 한 해 동안 우리의 생활 양식이 많이 바뀌었습니다. 예를 들어 6, 70대의 실버 세대가 인터넷 화상 회의 기능을 이용해 손자, 손녀와 대화를 나누는 것은, 코로나19 이전에는 생각조차 못한 일이었지요. 재택 생활을 강요받은 관계로 일상 생활의 디지털화가 급속히 가속되었습니다.

제 자신 역시 온라인으로 참가하는 회의가 급증하여 iPad에 말을 건네는 일도 저항감이 없어진 것 같습니다.

며칠 전, 여태까지는 실제로 사람들을 모아 실시한 이벤트를, 인터넷을 이용한  라이브 방송으로 실시했습니다. 얼마나 참가자가 모일지 걱정했습니다만,정작 실시해 보니 원거리에 사는 참가자들도 다수 참가하여 대성황을 이루었습니다. 채팅 기능을 이용해 참가자와 주최자가 서로 대화를 나눌 수 있었으며 디지털 시대를 반영한 의미 있는 이벤트가 되었습니다.

단, 리얼(실제)로 행해 왔던 것을 디지털(가상)로 단순 치환하는 것만으로는 의미가  없습니다. 실제 세계와 가상 세계를 단순히 비교했을 때, 실제가 더 좋다는 것은 기정사실이기 때문입니다. 한 곳에 자리함으로써 생겨나는 공감대와, 촉각이나 후각으로 느끼는 그곳만의 분위기. 디지털로는 전달할 수 없는 중요한 것들입니다. 그러므로, 앞으로의 디지털 사회에서는 「실제에서는 불가능한 체험」을 제공하는 것이 큰 가치가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디지털 세계에서는 젊은 재능들이 속속 자라나고 있습니다. 이른바 인공지능(AI) 연구에서는, 전 세계적으로 인용되고 또 주목받고 있는 논문의 대부분이 젊은 연구자들의 것입니다. 디지털 네이티브라 불리는 젊은 세대들이 앞으로 어떠한 성과를 이루어 낼 지, 정말 기대가 됩니다.

TJF는 이러한 젊은 세대들의 새로운 발상이 더욱 풍요로워질 수 있도록, 체험의 장을 만들어 가려고 합니다.

여러분의 많은 협력과 지원을 부탁드립니다.

President

Sato Gunei

Coming Soon!